요즘은 참 카메라가 잘 나오고 있는 것 같습니다.

핸드폰 카메라 마져 엄청 난 스팩을 자랑하니까요.


어제 갤럭시 9 + 체험을 하고 왔는데..

저조카메라를 이용하여 어두운 것을 찍어봤는데..

정말 엄청 나더군요..



사진 이야기에서 처음으로 가져온 것은 EOS 5 / SLR 카메라입니다.

DSLR은 알겠는데 SLR은 머죠?

하는 사람도 있을 수 있겠죠..?


Digital Single Lens Reflex

에서

Digital이  빠진 필름 카메라입니다.



군대시절 통신병으로 지원을 했다가

엄청난 행운을 얻어 사진병으로 발탁되었습니다.

군대 때문에 사진을 잠시 멈추어야한다는게 마음에 걸렸는데..


기회다 싶었죠.



06년 2월 쯤 자대 배치 받고 어머니에게 부탁하여

받은 내 첫 SLR 이자 마지막 SLR 카메라가 된 EOS 5



필름 카메라만이 가지고 있는 느낌, 감성이라는 것은 확실히 존재합니다.

필름카메라의 느낌을 아시는 분들은 디지털로 넘어왔어도..

그 느낌을 잊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해요^^


그런데 요즘은 현상, 인화하는데 돈이 많이 들기도 하고..

필름 쓰는 분들이 많이 없어서

인화 할때에 몇일 혹은 몇주, 몇달까지 모와났다가

한번에 현상, 인화하는 사진관들도 보입니다..

(약품이 비싸다고 들은걸로 기억을..)


저 역시 지금은 여러가지 이유에서

DSLR을 쓰고 있지만..


문득 글을 적고보니

그때가 그리워지는 것 같네요..ㅎ



EOS 5 사진 몇장 투척해보와요~


Canon | Canon EOS 6D | Shutter priority | Spot | 1/60sec | F/2.8 | 0.00 EV | 46.0mm | ISO-800




Canon | Canon EOS 6D | Shutter priority | Spot | 1/60sec | F/2.8 | 0.00 EV | 59.0mm | ISO-800




Canon | Canon EOS 6D | Shutter priority | Spot | 1/50sec | F/2.8 | 0.00 EV | 24.0mm | ISO-800


'J스토리 > 사진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SLR]Canon EOS 5  (0) 2018.03.03

Comment +0